— 영진위가 문화예술계 블랙리스

— 영진위가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집행기관 노릇을 한 데 대해 공식 사과를 했다. ▲ 지난 몇 달간 영진위 직원들은 수차례에 걸쳐 특검 조사, 검찰 조사, 블랙리스트 진상조사단의 조사, 자체 조사단의 조사를 받았다. 서로가 지쳐있는 상태이다. 그동안 영진위 직원들은 영화인들의 공격 대상이었다. 감당하기 힘들었을 것이다. 갈등과 상처가 심했다. 영진위가 앞으로 나아가려면 사과하는 것이 필요했다. 많은 영화인이 지원이…

노동계의 또 다른 한축인 민주노

노동계의 또 다른 한축인 민주노총은 애초부터 광주형 일자리의 노사민정 협의회에 참여하지 않고 있어 사실상 노동계로부터 철저히 외면을 받은 셈이다. 한국노총 측은 “광주형 일자리는 어디서 일을 하든 노동의 수고가 공정해야 한다는 것이다”며 “그런데 송고노동계 임금 산정 수준 불만 제기하며 불참 선언광주시 “진정한 소통으로 신뢰 회복 설득할 것” 안간힘(광주=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노사 상생형 일자리 창출 모델’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