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근로자 임금이 핵이나 미사일

— 근로자 임금이 핵이나 미사일 개발에 쓰였다고 믿는 이들이 많다. ▲ 신빙성이 없다. 탈북자의 증언에서부터 이 말이 퍼지기 시작했다. 추적해보니 이 말을 한 탈북자는 개성공단이 열리기 전에 이미 탈북한 것으로 확인됐다. 북한은 평화에 방점을 찍고 개성공단 부지를 내줬다. 공단 부지는 애초 군부대 기지였다. 북한군 2군단 산하 6사단, 64기갑사단, 62포병여단 등 6만 명의 군부대시설을 북쪽으로 10~15km…

(용인=연합뉴스) 용인시는 21일 오

(용인=연합뉴스) 용인시는 21일 오전 10시 30분 시청광장에서 ‘농·축산물 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 행사장에서는 관내 농·축산물을 저렴하게 판매하는 직거래 장터를 비롯해 어린이들을 위한 곤충체험·목공체험·인절미 만들기 등 체험부스, 최신 농기계 전시 부스가 운영된다. 추석 연휴를 앞두고 소비자들에게 백옥쌀, 육류, 표고버섯, 꿀, 마른고추, 채소류, 전통주, 화훼류 등 400여 품목을 저렴하게 판매한다. 행사장에서는 제23회 농업인의 날 기념식도 함께 열려 올해…

그래서 과거 아낙들은 여름 소나

그래서 과거 아낙들은 여름 소나기가 내리면 고맙기도 하고 죽은 광해가 측은하기도 해 ‘광해우'(光海雨)라는 노래를 불렸다. ‘칠월이라 초하룻날은, 임금대왕 관하신 날이여, 가물당도 비오람서라. 이여∼ 이여∼’ 양진건 제주대 스토리텔링 연구개발센터 교수는 “이 민요에서 ‘임금대왕’은 제주에 유배 온 유일한 왕 광해이며 ‘칠월이라 초하룻날’, ‘관하신 날’은 그가 그날 붕어했다는 의미”라고 말했다. ‘가물당’은 ‘가물었다가도’라는 의미의 제주어이며 ‘비오람서라’는 ‘비가 오더라’라는 뜻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