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년 만에 나온 40대 여자 메이저 챔

9년 만에 나온 40대 여자 메이저 챔피언”메이저 우승 없이 은퇴해야 하나 생각했는데…”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16일(한국시간) 프랑스 에비앙레뱅에서 끝난 시즌 마지막 메이저 대회 에비앙 챔피언십에서는 9년 만에 40대 우승자가 탄생했다. 여자골프에서 40대 나이에 메이저를 제패한 최근 사례는 2009년 브리티시오픈의 카트리나 매슈(스코틀랜드)로 당시 그의 나이는 40세였다. 그 이후 여자골프에서는 40대는 고사하고 30대 중반의 메이저 우승자도…

양국이 오랜 적대관계를 청산하고

양국이 오랜 적대관계를 청산하고 손을 잡은 데는 아흐메드 에티오피아 총리의 역할이 크다. 42세의 젊은 지도자인 아흐메드 총리가 올해 4월 취임한 뒤 에리트레아와 관계 정상화를 추진하면서 양국이 해빙기를 맞았다. 앞서 에리트레아는 1952년 에티오피아에 합병된 뒤 30년에 걸친 투쟁 끝에 1993년 독립을 선포했다. 그러나 1998년 국경도시 바드메를 둘러싼 전쟁으로 양국에서 7만 명이 넘는 사망자가 발생했고 2000년 평화협정이…

안산출장샵 -[카톡:ym85] (서울=연합

안산출장샵 -[카톡:ym85]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기자 =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19일 발표한 9월 평양공동선언에 대해 미국 언론을 비롯한 주요 외신은 일단 교착상태에 빠진 북미 비핵화 협상에 있어 긍정적인 신호로 평가했다. 특히 공동선언에 ‘군사적 적대관계 종식’이 명시되고, 이에 대해 청와대가 “실질적 종전을 선언한 것”이라고 밝힌 데 대해 외신은 남북이 “전쟁 없는 시대”를 약속했다며 의미를 부여했다.…

포천출장샵 -[카톡:ym85] 취역식

포천출장샵 -[카톡:ym85] 취역식에는 정진섭 해군작전사령관과 해군 주요 지휘관과 장병, 이재수 춘천 시장과 춘천시 관계관, 방위사업청, 국방기술품질원, 현대중공업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취역식은 군함이 건조 및 인수과정을 거쳐 정식으로 해군 함정이 되었음을 선포하는 행사다. 이날 행사는 개식사, 국민의례, 경과보고 낭독, 취역기 게양, 표창 수여, 작전사령관 훈시 순으로 진행됐다. 정 사령관은 동해출장안마 훈시에서 “소양함의 첫 승조원으로서 자부심과…